실시간뉴스
다양한 불임 치료법 &불임을 이겨낸 사람들
다양한 불임 치료법 &불임을 이겨낸 사람들
  • 매거진플러스
  • 승인 2003.07.11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한 부부 10쌍 중 1쌍이 불임! 점점 불임 부부가 늘어만 간다는데…

다양한 불임 치료법 &불임을 이겨낸 사람들 & 유명한 불임 클리닉결혼 후 아기를 낳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과정이지만, 아기를 낳고 싶어도 생기지 않아 고생하는 부부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결혼한 부부 10쌍 중 1쌍이 아기를 갖지 못할 정도로 심각해 더 이상 불임은 남의 일만은 아니다. 이에 퀸에서 불임에 관한 모든 정보를 준비했다.
글 _ 최영선·임현숙 기자 도움말 _ 김광례(미즈메디 병원)·김기철(함춘 불임클리닉)



불임 극복, 어디까지 왔을까?주변을 돌아보면 쉽게 아기를 낳지 못해 고생을 하는 불임 부부를 볼 수 있다. 통계에 의하면 열 쌍 가운데 한 쌍의 부부가 불임이라고 한다. 일부에서는 일곱 쌍 가운데 한 쌍은 불임이라는 통계를 내놓는 경우도 있다. 불임은 피임을 하지 않은 상태에서 정상적인 부부관계를 했음에도 1년이 지나도록 아기가 생기지 않는 경우. 부부가 모두 정상이면 보통 1년 이내에 80∼90%는 임신에 성공하기 때문이다.
불임의 원인은 아직 완전히 밝혀지지 않았다. 여성과 남성에게 각각 40%씩, 나머지 20%는 양쪽 모두 원인이 있거나 원인을 알 수 없는 경우이다. 남성 불임의 원인은 정관폐쇄, 사정장애, 정자 생성 이상, 원인 불명 등으로 나뉜다. 여성 불임은 배란이 되지 않는 배란 이상, 염증이나 수술 후유증 등으로 인한 나팔관 폐쇄, 자궁 이상, 자궁경부 점액 이상, 자궁내막증 등 복강 내 질병이 주요 원인. 불임의 치료방법에는 수술, 약물, 보조생식술(배란유도, 인공수정, 시험관 아기) 등이 있다.
다행스럽게도 우리 나라의 불임 치료는 세계적인 수준. 특히 국내에서 1985년 처음으로 성공한 시험관 아기에 의한 출산율은 병원마다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30% 안팎이다.



언뜻 불임이라고 하면 정자나 난자가 만들어지지 않거나 문제가 있는 경우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꼭 그렇지만은 않다. 정자와 난자는 정상적으로 만들어지지만 생식 계통의 구조에 문제가 있을 때도 불임이 될 수 있다.
남성의 경우를 먼저 생각해 보자. 정자는 고환에서 만들어져 성숙되기 시작하며 고환 옆 부고환에서 성숙을 마치고 저장된다. 저장된 정자는 부고환에서 나와 정관과 요도로 연결된 길을 따라 배출된다. 이때 선천적으로 또는 특정 질환 때문에 이 이동 통로의 어느 부위가 막히면 불임의 원인이 된다.
남성과 달리 여성의 경우는 좀더 복잡하다. 여성은 난자를 만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