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달의 개봉영화 안내
이달의 개봉영화 안내
  • 이윤지 기자
  • 승인 2015.01.27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당신을 위한 희망의 메시지
리즈 위더스푼 제작-주연 <와일드>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 1위, 오프라 북클럽 2.0의 올해의 첫 번째 책으로 선정되는 등 전 세계 독자들 사이에 뜨거운 화제를 낳으며 각 종 베스트셀러 1위를 석권한 작가 셰릴 스트레이드의 실화를 담은 동명 자서전 <와일드>를 원작으로 제작된 영화 <와일드>. 가난한 삶, 폭력적인 아빠, 부모의 이혼으로 불우했던 유년 시절을 지나 엄마와 함께 행복한 인생을 시작하려던 셰릴 스트레이드.
유일한 삶의 희망이자 온몸을 다해 의지했던 엄마가 갑작스럽게 암으로 세상을 떠난 후 그녀는 인생을 포기한 채 스스로 자신의 삶을 파괴해간다. 마약 중독과 계속되는 외도, 남편과 이혼까지 하고 삶의 희망도 없이 하루하루를 고통과 혼란 속에서 살아가던 셰릴 스트레이드는 오점 투성이인 자신의 인생을 벗어나 지난날의 슬픔을 극복하고 상처를 치유하기 위해 수천 킬로미터의 삶과 죽음을 넘나드는 극한의 공간 PCT를 걷기로 결심한다.
제86회 아카데미 영화제 작품상을 포함 총 6개 부문 노미네이트 된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의 장 마크 발레 감독은 이번 작품에서 셰릴 스트레이드의 눈부신 실화를 뛰어난 연출력으로 담담하게 풀어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영화 <앙코르>로 2006년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받으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리즈 위더스푼이 제작과 주연을 맡았다.
국내 관객들에게는 <금발이 너무해>로 잘 알려진 그녀는 이번 작품에서 '생애 최고의 연기'라 극찬을 받을 만큼 몸을 아끼지 않는 혼신의 열연을 펼쳐 관객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길 예정이다. 
감독 장 마케 발레 주연 리즈 위더스푼 개봉 1월 22일
 

 
노엘의 선물
별나라에 있는 아빠를 만나기 위해 산타의 썰매가 꼭 필요한 꼬마 앙투완. 간절히 소원을 빌던 앙투완에게 그날 밤, 기적처럼 하늘에서 산타(?)가 떨어진다! 하지만 선물은 주지 않고 금만 찾는 이 산타, 뭔가 수상하다. 사실 그는 산타를 위장한 도둑이었던 것. 엉뚱한 꼬마 앙투완과 허당 도둑의 좌충우돌 동행기. 감독 알렉산더 코페르 주연 타하르 라힘, 빅토르 카발 개봉 1월 18일


 
오늘의 연애
해달라는 대로 다 해주는데 100일도 못 가 항상 여자친구에게 차이는 초등학교 교사 준수. 그에게 여자는 풀리지 않는 숙제. 요즘 만나는 특별한 ‘썸녀’ 현우는 매일 밥 먹고 영화보고 데려다 주고 손도 잡고 위급할 때마다 도와주고 오피스텔 비번까지 아는 사이지만 애인은 아니다.
감독 박진표 주연 이승기, 문채원 개봉 1월 15일


 
아메리칸 셰프
일류 레스토랑의 셰프 칼 캐스퍼는 오너에게 메뉴 결정권을 뺏긴 후 유명 음식평론가의 혹평을 받고 홧김에 트위터로 욕설을 보낸다. 이들의 썰전은 온라인 핫이슈로 등극하고 칼은 레스토랑을 그만두게 된다. 아무것도 남지 않은 그는 쿠바 샌드위치 푸드 트럭에 도전, 그 동안 소원했던 아들과 미국 전역을 일주하던 중 문제의 평론가가 푸드 트럭에 다시 찾아오는데…
감독 존 파브로 주연 존 파브로, 엠제이 안소니, 스칼렛 요한슨 개봉 1월 8일


 
설해
어릴 적 아빠를 잃은 조향사 선미와 사랑하는 여동생을 먼저 떠나보낸 수영선수 만년후보생 상우. 어느 날, 상우가 우연히 술에 취해 인사불성이 된 선미를 구해주게 되고, 그녀의 아버지 유품인 오르골을 찾아주면서 둘은 점점 가까워진다. 두 사람은 평생을 함께할 것을 맹세하며 행복한 나날을 보내지만, 어느 날부턴가 선미의 몸에 이상 신호가 감지되는데…
감독 김정권 주연 박해진, 이영아 개봉 1월 8일


 
언브로큰
19세 최연소 올림픽 국가대표, 47일간의 태평양 표류, 850일간의 전쟁 포로 우유병에 술을 담아 마시고 몰래 담배를 피우며 꿈도, 미래에 대한 열정도 없던 반항아 ‘루이’는 운명처럼 육상을 시작한다. 베를린올림픽에 출전해 세계가 주목하는 육상선수가 되지만 그의 앞에는 더 큰 위기가 찾아오게 되는데…
감독 안젤리나 졸리 주연 잭 오코넬,  돔놀 글리슨 개봉 1월 8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