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PD 폭행’ 최민수, “당사자끼리 원만히 화해했다”
‘PD 폭행’ 최민수, “당사자끼리 원만히 화해했다”
  • 정현
  • 승인 2015.08.2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MBN 방송 캡처

 

'나를 돌아봐' 제작진이 최민수 폭행 사건과 관련해 "당사자끼리 원만히 화해했다"라고 밝혔다.

KBS 예능 '나를 돌아봐' 제작진은 20일 "최민수 씨가 먼저 PD를 찾아와 진심 어린 사과를 건넸다.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이 넘쳐 발생한 일인 만큼 PD 또한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 두 사람은 촬영 당시의 오해를 풀고 서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원만히 화해 하였다"라고 사건의 종결을 알렸다.

제작진은 "지난 19일 오후 진행됐던 '나를 돌아봐' 촬영현장에서 최민수씨와 PD가 촬영 컨셉을 상의하던 도중 약간의 실랑이가 있었다. 오전 일찍부터 여러 장소를 이동하며 진행된 촬영으로 피곤이 누적된 상태에서 의견을 맞춰가는 중 최민수씨와 PD가 감정이 격해져 감정싸움으로 번졌다"라고 전했다.

이어 "서로의 의견차이로 언쟁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최민수씨가 PD에게 가벼운 신체적 접촉이 있었다. PD는 촬영장에서 병원으로 이동 후 검사하였으나 큰 이상은 없어 바로 귀가 조치 후 안정을 취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최민수는 지난 19일 오후 3시 30분께 '나를 돌아봐'를 촬영하던 중 외주제작사 PD에게 불만을 드러낸 뒤 폭행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