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성현 연장 접전 끝에 시즌 2승 달성
박성현 연장 접전 끝에 시즌 2승 달성
  • 김원근
  • 승인 2016.04.1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LPGA 투어 삼천리 투게더 오픈에서 박성현이 연장 접전 끝에 신인 김지영을 꺾고 시즌 2승을 달성했다.

박성현은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의 아일랜드 골프장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2개,보기 4개로 2오버파 74타를 쳐 합계 4언더파 212타로 루키 김지영과 동타를 이룬 뒤  연장전에서 힘겨운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우승 상금 1억6천만원을 챙긴 박성현은 단숨에 상금랭킹 1위(2억8천952만5천원)로 올라섰다. 지난해 12월 개최된 2016시즌 개막전 현대차 중국여자오픈에 이어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박성현은 맨 먼저 2승 고지에 올라서며 국내 최강자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최종 라운드는 강풍으로 인해 출전 선수 가운데 단 한 명만 언더파 스코어를 칠 정도의 악조건 속에서  진행됐다. 단독 선두로 출발한 김지영이 3타를 잃고 조윤지 등 선두권 선수들이 대부분 무너진 가운데 이승현, 김민선 선수 등이 선전을 펼쳤으나 박성현의 질주를 막을 순 없었다.

김지영은 정규투어 데뷔 두 번째 경기만에 우승컵을 들어올릴 수 있는 문턱에서 패해 진한  아쉬움을 남겼다.                                              

김원근 골프전문기자 / 사진 KLPGA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