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올해 3분기까지 전국 땅값 1.97% 상승
올해 3분기까지 전국 땅값 1.97% 상승
  • 송혜란
  • 승인 2016.10.27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분기까지 전국 땅값이 1.9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2016년 3분기까지(9월 누계) 전국 지가가 1.97% 상승해 2010년 11월 이후 71개월 연속 소폭의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지가변동률 1.67%에 비해 소폭 상승한 가운데 소비자물가변동률(0.9%)보다 높은 수준이다.

전국 17개 시·도의 땅값이 모두 상승한 가운데, 수도권(1.84%)보다 지방(2.21%)의 상승률이 더 높았다. 서울(2.18%)은 2013년 9월부터 37개월 연속 소폭 상승 중이며, 인천(1.30%), 경기(1.59%) 지역은 전국 평균을 하회했다. 제주는 7.06% 상승해 전국 최고 상승률을 보였으며 세종, 부산, 대구 등 6개 시도가 전국 평균을 상회했다.

서귀포시(7.48%)는 제2공항 예정지 인근지역에 대한 투자수요로 인해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으나, 올해 1분기 이후 상승세가 둔화되고 있다. 경남 거제시(-0.42%)와 울산 동구(-0.34%)는 조선업 경기 불황에 따른 부동산수요 감소로 지가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최근 지방을 중심으로 한 주택거래량 감소로 전체 토지거래량은 전년대비 일부 감소했으나, 이전 5년 평균 대비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며 "순수토지 거래량은 전년보다 소폭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어 토지 가격의 경우 저금리 기조의 영향으로 개발 수요가 있는 제주, 부산 해운대구, 세종시 등을 중심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고 분석했으며, 개발수요 및 투기우려가 많은 지역에 대해서는 토지가격과 거래상황에 대해 지속적으로 시장을 모니터링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