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자유학기제 맞춤 직업 교육 동영상 보며 농업의 꿈 키워요
자유학기제 맞춤 직업 교육 동영상 보며 농업의 꿈 키워요
  • 이지은
  • 승인 2017.04.0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제공 농촌진흥청


중학교 자유학기제가 시행됨에 따라 학생들의 창의성과 꿈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될 농업 관련 직업 동영상이 나왔다.

농촌진흥청은 학교 텃밭 정원을 활용해 농업과 관련된 다양한 직업을 체험하고, 효율적인 진로 탐색을 할 수 있도록 농업 관련 직업 동영상 13종을 개발해 보급에 나선다.

동영상 13편은 ①가드너(정원사), ②육묘재배자, ③농촌지도사, ④친환경농자재개발자, ⑤식물의사, ⑥농업연구사, ⑦농산물도매유통전문가, ⑧화훼 육종 재배가, ⑨식용 꽃 재배 요리사, ⑩플로리스트, ⑪플라워 카페 운영자, ⑫종자 품질 관리사, ⑬화훼가공 디자이너이다.

선택한 직업들은 텃밭 정원에서 이뤄지는 직접적인 체험활동과의 연관성, 일상생활로의 확대 가능성, 직업을 가지기 위해 요구되는 지식, 지적능력, 인성 영역의 요소의 교육적 기회 제공 여부를 고려해 선정했다.

각 동영상은 텃밭 정원 디자인, 씨 뿌리기, 모종 심기, 번식하기, 물주기, 잡초 뽑기, 병해충 방제, 수확, 교배, 씨앗 받기, 요리하기, 창작물 만들기, 판매전략 세우기, 판매하기, 플라워카페 운영하기 등 직접 체험활동과 연계해 수업을 진행할 수 있는 간접 체험용 자료들이다.

동영상의 길이는 약 3분으로 친근한 목소리를 가진 곰돌이 선생님이 직업에 대해 소개한다. 서론에서는 직업의 역할과 필요성 그리고 최근 동향이, 본론에서는 직업을 가지기 위해 필요한 자질을 학생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이야기하듯 설명해준다.

텃밭 정원에서 이뤄지는 작업은 텃밭 정원을 디자인하고 식물을 길러 수확하는 1차 산업, 수확한 생산물을 활용한 요리·가공·창작활동 등의 2차 산업, 유통·판매·체험교육 등의 3차 산업으로 구분된다. 이 모든 작업이 서로 어우러지며 참여 학생들은 6차 산업의 의미를 체득할 수 있다.

이 직업소개 동영상은 농촌진흥청 농사로(www.nongsaro.go.kr)의 ‘영농기술-농업기술-농업기술동영상-도시농업-학교교육형’ 메뉴에서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도시농업과 정순진 농업연구사는 “농업을 단순히 힘든 노동이라고만 생각하는 청소년들이 다양한 직업을 체험할 수 있는 학교 텃밭 정원에서 녹색 미래를 꿈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Queen 이지은 기자] 사진 농촌진흥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