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가평군, 올해 520억여 원 투입해 지역균형발전 추진
가평군, 올해 520억여 원 투입해 지역균형발전 추진
  • 김도형
  • 승인 2017.06.07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과 정책브리핑 통해 밝혀

가평군은 올해 524억여 원을 투입, 계획적인 도시개발을 통해 지역가치를 향상시켜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김형욱 도시과장

김형욱 도시과장은 7일 정책 브리핑을 통해“도시계획도로개설 및 가로화 경관(간판) 개선, 셉테드(범죄예방) 디자인 및 유니버설 사업, 가평 구역사 주변지역 도시재생 및 역세권 기반시설 조성사업 본격추진 등 6대 핵심사업을 추진해 지역개발과 균형발전이 이루어지는 미래창조도시 가평을 건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군은 가평역에서 국도 75호선을 연결하는 3-2호선 2공구 721m도로를 개설하는 등 현재 도시계획도로 11개 노선에 대해 시공중에 있으며, 13개 노선에 대해서는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손실보상 및 공사발주 계획 추진, 9개 노선은 실시설계 추진 등 총 292억원을 들여 33개소 도로 개설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군은 지난해 범죄에 취약한 지역을 조사하여 1차 사업구간으로 선정된 청평면 청평6리 아산빌라 일원에 사업비 1억8천만원을 투입, 아트페인팅 벽화사업, 태양광 안심가로등 설치 등 범죄예방 셉테드 디자인 사업을 실시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모든 사람들이 편안하게 생활하고 걸을 수 있는 거리환경조성을 위해 상면 임초1리 및 연하2리 마을회관과 북면 가화로 도로변 일대에 시설보수 및 사인물 설치, 채색 및 벽화 추진 등 유니버설 디자인 사업을 추진하고 가평읍 가화로 일원 300m 구간에 있는 건물 25개 동과 56개 업소를 대상으로 간판교체 등 경관개선사업에 4억9천만원을 투입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지난 2015년 지구단위계획변경을 통해 개별적 개발을 위한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오는 2033년까지 연차적으로 추진하게 될 가평, 청평, 상천 역세권 개발사업이 올해부터 2020년까지 도로 및 주차장 설치 등 역세권 기반시설 1단계 조성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역세권 개발 1단계 사업비는 가평 250억원, 청평 및 상천 각 242억원 등 총 734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금년에는 128억원이 확보되어 중로 2-13호선 등 12개 노선 도로편입 토지 보상 및 공사를 진행하게 된다.

이 밖에도 역사 이전에 따른 상권의 하락 및 가로환경 악화로 쇠퇴해가고 있는 구역사 일원 활성화를 위해 총 사업비 98억원을 들여 가평 구역사 주변지역 도시재생 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주민들이 주도하는 도시재생사업을 벌여 나가기로 했다.

김 과장은 "공공의 복리와 편리성을 증진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군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Queen 김도형] 사진 가평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