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핀테크 스타트업이라면, 금융전문가 자문 받으세요
핀테크 스타트업이라면, 금융전문가 자문 받으세요
  • 전해영
  • 승인 2017.06.07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 핀테크 현장 자문서비스 실시

금감원이 핀테크 현장 자문서비스를 실시한다.

금융감독원은 핀테크 스타트업의 금융규제 준수를 도와 건전한 혁신을 지원하고자 20년 이상 감독·검사 경력이 있는 직원 10명으로 '핀테크 현장 자문단'을 구성했다고 7일 밝혔다.

현장 자문단은 핀테크 스타트업의 사무실로 직접 찾아가 금융 관련 규제이슈 해결을 지원하는 현장형 혁신지원센터(Field Innovation Center)로서 활동한다.

그간 금감원은 현장 자문단의 전문성 제고를 위해 전문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사무공간 마련 등 사전준비 작업을 거쳐 7일 현판식을 열고 본격적으로 자문 서비스를 개시했다.

이를 통해 금감원은 핀테크 스타트업이 금융규제를 제대로 이해하지 못해 창업에 실패하게 되는 위험을 줄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상용화될 수 있도록 적용되는 규제에 대한 불확실성을 해소, 청년창업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금감원은 현장 자문서비스 신청회사의 아이디어‧기술의 혁신성과 소비자 효익의 증진 여부 등을 고려해 지원 우선순위를 결정한다.

향후 현장자문 종료 이후 1년간 사후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규제 컨설팅의 연속성과 규제 준수 향상의 효과를 담보한다는 계획이다.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핀테크 기업과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금감원 및 협력기관의 홈페이지에서 현장 자문서비스 신청서식을 내려받아 이메일로 전자신청할 수 있다.
 

[Queen 전해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