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니코틴 無 ‘흡연욕구저하제’, 건강에도 무해할까?
니코틴 無 ‘흡연욕구저하제’, 건강에도 무해할까?
  • 전해영
  • 승인 2017.07.1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궐련형 금연용품 안전성 강화 추진
 

시중에 판매 중인 니코틴 무 함유 ‘흡연욕구저하제’에 대한 안정성이 강화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는 안전한 금연용품 사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국내에서 의약외품으로 판매되고 있는 ‘궐련형 금연용품(흡연욕구저하제)’에 대한 재평가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궐련형 금연용품은 니코틴이 함유되지 않은 것으로, 흡연욕구를 떨어뜨리기 위해 담배와 유사한 형태로 피우거나 흡입하는 제품을 말한다.
 
이번 재평가는 금연에 도움을 받을 목적으로 ‘금연용품’을 사용하는 소비자의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이다. 이미 허가된 궐련형 금연용품의 안전성을 최신 과학기술로 입증할 예정이다.

재평가 대상은 궐련형 금연용품 ‘점화식’ 3품목과 ‘비점화식’ 3 품목 등 총 6품목이며, 반복 사용 시 흡입독성과 유전독성에 대한 시험 자료와 해당 품목의 국외 허가 현황, 사용 시 주의사항을 확인할 수 있는 ‘외국사용현황에 관한 자료’를 검토하게 된다.

‘연초유’를 유효성분으로 하는 전자식 금연용품에 대한 재평가는 이미 지난 2015년 11월 공고했으며, 올해 10월부터 반복흡입독성시험 등 자료에 대한 안전성 검토에 착수할 계획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재평가 결과는 전문가 자문을 거쳐 최종 결정되며 검토 결과에 따라 허가 사항을 그대로 유지하거나 안전성 확보가 어려운 경우 해당 품목을 취소하는 등 조치를 취할 것이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 알림, 공지/공고, 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Queen 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