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여수, 올 여름 2층 낭만버스 운행
여수, 올 여름 2층 낭만버스 운행
  • 백준상 기자
  • 승인 2017.07.25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시장 주철현)가 시티투어에 연극공연과 이벤트를 접목한 ‘낭만버스-시간을 달리는 버스커’를 8월 5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오픈탑 2층 버스를 타고 이순신광장을 출발해 야경 명소인 소호동동다리, 돌산대교, 거북선대교, 종포해양공원 등을 두 시간 일정으로 돌아보는 일정이다. 특히 여수시는 버스를 공연장으로 낭만버스킹과 악공청(조선시대 음악 담당 기관), 신지끼(거문도의 인어 전설) 등 여수의 역사와 설화를 접목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운행 도중에는 여수 퀴즈대회, 가족과 연인에게 전하는 유리병편지 이벤트, 사랑의 세레나데와 같은 이색 이벤트를 진행한다. 운행시간은 매주 금·토요일, 공휴일 저녁 7시 30분이다. 금·토요일, 공휴일을 제외한 다른 날에는 기존처럼 야간 시티투어가 운영된다.

낭만버스 탑승을 위해서는 사전에 시 홈페이지 OK통합예약포털을 통해 예약해야 한다. 요금은 성인·대학생 2만원, 경로우대자·국가유공자·군인·장애인·학생 1만5000원, 미취학 아동 1만원이다. 여수시는 시민과 관광객을 위해 8월 한 달간은 전 탑승객을 대상으로 50%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Queen 백준상기자] 사진 여수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