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휴대용 선풍기 구입 시 ‘KC마크’ 등 확인 必
휴대용 선풍기 구입 시 ‘KC마크’ 등 확인 必
  • 전해영
  • 승인 2017.08.03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즘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휴대용 선풍기 구입 시 안전성 확보를 위해 KC마크, 전자파적합등록번호 등을 꼭 확인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예년보다 강한 폭염이 지속되면서 휴대용 선풍기 사용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휴대용 선풍기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한다고 3일 밝혔다.

한 온라인 마켓(이베이코리아) 조사에 따르면, 휴대용 선풍기의 판매량이 작년 5만8000여 대에서 올해 16만4000여 대로 약 3배 증가했다.

이에 따른 휴대용 선풍기 안전사고도 작년에 비해 3.75배로 급격하게 증가하는 추세다.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주요 사고 유형은 휴대용 선풍기 폭발이나, 선풍기 날에 의한 타박상이다.

지난 5월 10일에는 경기지역 초등학교에서 휴대용 선풍기가 폭발해 학생 13명이 다치기도 했다.

이에 행정안전부와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들이 다음과 같은 안전 수칙을 지켜주기를 당부했다.

먼저 휴대용 선풍기 구입 시 KC마크, 전자파적합등록번호 및 리튬전지에 대한 안전인증번호를 제품이나 포장지에서 확인한 후 구매한다.

KC 인증마크, 전자파적합등록번호, 리튬전지의 안전인증번호 중 1개라도 누락될 경우 불법 제품일 가능성이 크다.

휴대용 선풍기를 충전할 때에는 제품에 표기된 정격 용량에 맞는 충전기(대부분 5V, 1A 용량의 스마트폰 충전기)를 사용해야 하며, 충전 전압이 높은(9V) 고속충전기 사용은 과열 등의 위험이 있으므로 피하도록 한다.

또한, 손가락이 끼어 다치는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선풍기 보호망 간격이 촘촘한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

행정안전부 조덕진 안전기획과장은 “휴대용 선풍기는 작고 편리 하지만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안전수칙을 잘 지켜 사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Queen 전해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