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1.22 00:50
> 생활
'화제' 순결한 행세, "재입북 임지현과 김진의 진실, 그녀의 열렬한 애정 표현은 모두 쇼?" 관심 급부상
김선우  |  qeditor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19  19:51: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 (사진= 방송 캡쳐)

임지현이 재입북이 대중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19일 임지현이 재입북 이후 다시 얼굴을 드러내면서 대중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가운데, 과거 임지현이 방송에서 보인 모습들에 대한 의구심이 다시금 회자되고 있다.

북한 선전 매체 '전혜성'이라는 이름으로 등장한 임지현은 과거 탈북 방송인으로서 여러 방송을 통해 얼굴을 알린 바 있다.

임지현은 지난 3월 방송된 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에 김진과 가상 부부로 출연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임지현은 괄괄한 여장부 모습을 보이며 김진을 사로잡는 모습을 통해 단숨에 대중들의 눈길을 끌었다.

과거 방송에서 김은아는 임지현과 김진 커플에게 "뽀뽀 같은 건 해봤냐"는 질문에 임지현은 "내가 여장부 스타일이라서 뽀뽀를 잘 모른다"며 '나 아직 그런 건 한 번도 안 해봤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김진이 "북한에서 해봤다고 하지 않았냐"며 의심하자 임지현은 "진짜 안 해봤다. 연애를 못해서 뽀뽀도 못해봤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은아는 막대과자를 이용한 커플 게임을 제안했고 승리에 눈이 먼 임지현은 김진에게 "내가 끝까지 갈 테니까 오빠는 그냥 물고만 있으라"고 말하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누리꾼들은 임지현이 과거 보여준 모습이 모두 진실인지 단순한 쇼인지 혼란스럽다는 반응을 드러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부가서비스

정기구독신청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17길 12-10 (퀸B/D)  |  대표번호 : 02-320-6000  |  팩스 : 02-320-6077  |  발행·편집인 : 전재성
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607  |  종로 통신 제0654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43호  |  등록일 : 2010년 02월 16일
월간 Queen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2  |  등록일 : 1990년 03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재성
월간 ORGANICLIFE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1  |  등록일 : 2005년 01월 29일
Copyright © MagazinePlu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