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4 11:22
> 여성
남경필, 아들 때문에 정치 인생 발목 잡히나? 누리꾼 "교육보다 환경이 더 문제"
김선우  |  qeditor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18  15:54: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아들이 또 사고를 쳤다. 마약 혐의로 인해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지난 17일 경찰에 따르면 남경필 지사의 아들은  지난 15일 중국에서 구입한 필로폰 4g을 속옷 안에 숨겨서 반입한 후 다음날인 16일 오후 3시쯤 자택에서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더 크게 부각된 것은 비단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것. 남경필 지사의 큰 아들은 3년 전에도 군인 시절 후임병의 폭행과 성추행으로 징역과 집행 유예를 선고 받은 바 있다.

이번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되면서 남경필 지사의 정치 인생에도 크게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ioux****이쯤되면 정치생명 끝났다고 봐야지?","kkan****교육으로 해결 되는 게 있고 안 되는게 있다... 특히 마약은 교육으로 해결될 수 있을까?? 평생 남경필 정치 인생에 발목 잡을 것 같은데" 등의 반응을 나타내 눈길을 끌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김선우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kakao band Naverpost 뒤로가기 위로가기
여백

부가서비스

정기구독신청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17길 12-10 (퀸B/D)  |  대표번호 : 02-320-6000  |  팩스 : 02-320-6077  |  발행·편집인 : 전재성
사업자등록번호 : 104-81-76607  |  종로 통신 제0654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43호  |  등록일 : 2010년 02월 16일
월간 Queen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2  |  등록일 : 1990년 03월 1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재성
월간 ORGANICLIFE - 등록번호 : 종로 라 00251  |  등록일 : 2005년 01월 29일
Copyright © MagazinePlu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