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한민국에서 가장 큰 호박, 바로 나야 나!
대한민국에서 가장 큰 호박, 바로 나야 나!
  • 이지은
  • 승인 2017.10.27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은 제15회 박과채소 챔피언 선발대회 시상식을 26일, 국제농업박람회가 열리는 전라남도 농업기술원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호박을 선발하는 박과채소 챔피언 선발대회에서 양재명 씨(경남 의령군)가 출품한 둘레 270cm, 무게 163kg 대형호박이 대상을 받았다. 이번에 대상을 받은 대형호박은 모양이 안정적이고 색이 균일해 최고 점수를 받았다.

금상은 경남 사천시 장상권 씨의 동아(둘레 127cm, 무게 86kg)와 전북 완주군 이혜숙 씨의 동아(둘레 142cm, 무게 97.4kg), 충북 보은군 류재면 씨의 뱀오이(길이 234cm)가 차지했다.

수상작은 학계와 관련 분야 전문가, 연구원 등 5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박과채소연구회 주관)에서 품종 특성 보유 여부와 크기, 무게, 겉모양 등 기준에 따라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특히 품종 고유의 특성을 가지면서 크기가 크고 무게감이 있어 모양이 안정적이고 색이 뛰어난 것을 선발했다.

이번 대회 수상작을 비롯한 다양한 박과 채소는 오는 11월 5일까지 전라남도 농업기술원에서 열리는 ‘희귀박과채소 전시회’에서 볼 수 있다. 희귀박과채소 전시회에는 박과채소 챔피언 선발대회 수상작품 14종과 다양한 희귀박과채소, 공예품 300여 점이 전시된다.

박과 함께하는 정원과 박공예 전시물 관람을 비롯해 호리병 또는 야구방망이 모양의 박, 형형색색의 관상용 호박, 쓴오이라고 불리는 여주, 수세미오이, 뱀오이 등의 다양한 박과채소를 만날 수 있다. 또한, 다채로운 색과 모양의 관상용 호박 마차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볼거리도 풍성하다.

농촌진흥청 채소과 김대현 과장은 "선발대회가 해를 거듭할수록 박과채소 재배농가의 재배의욕을 고취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박과채소를 전시하고 기능성을 널리 알리며 박과산업의 활성화에 기여하는 행사로 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Queen 이지은 기자] 사진 [농촌진흥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