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2018 평창문화올림픽 아트배너전 올 커넥티드', 대한민국 작가 2,018명의 마음을 모았다
'2018 평창문화올림픽 아트배너전 올 커넥티드', 대한민국 작가 2,018명의 마음을 모았다
  • 이지은
  • 승인 2017.11.02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트배너전 올 커넥티드' 현장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큐레이터협회와 함께 평창 문화올림픽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2018 평창문화올림픽 아트배너전 올 커넥티드(All·Connected)’가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문’ 광장에서 개막해 11월 말까지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아트배너전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을 맞이해 대한민국 대표 시각미술가의 작품 2,018점과 국민 공모로 선정한 2018개의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응원 문구를 연결해 제작한 아트배너를 전시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이다. 이번에 전시된 2,108개의 깃발은 마치 하나의 군무처럼 펄럭이며 장관을 연출하고, 또 하나의 설치 작품처럼 보인다.

시민 3,300여 명의 온라인 응원 댓글과 한국 대표 미술작가, 한국미술협회 및 각 지역 지부, 한국전업미술가협회 등 다양한 미술단체들이 이번 행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다. 앞서 지난 7월 23일부터 두 달여 간 진행된 시각미술가 대상 작품 공모에서는 공모 시작 일주일 만에 중진작가 300명이 공모에 참여해 높은 열기를 보이기도 했다.

특히 한국 기록사진의 선구자인 주명덕 작가와 1970년대부터 회화와 조각의 경계를 허무는 시도를 지속해온 한만영 작가를 비롯해 강봉구, 윤명로, 한영섭, 김창열, 이강소 등 한국을 대표하는 쟁쟁한 작가들은 물론 차세대를 이끌어 나갈 한국의 젊은 미술작가들의 참여도 눈길을 끈다.


[Queen 이지은 기자] 사진 [문체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