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배우 박민지,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 남편 오작두> 출연 확정!
배우 박민지,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 남편 오작두> 출연 확정!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1.3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제공: 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박민지가 오는 3월 3일 첫 방송을 앞둔 MBC 주말특별기획 <데릴 남편 오작두>의 권세미 역으로 출연 확정을 지어 눈길을 끌고 있다.

<데릴 남편 오작두>는 극한의 현실을 사는 30대 한승주(유이 분)가 오로지 ‘유부녀’라는 소셜 포지션을 쟁취하기 위해 순도 100% 자연인 오작두(김강우 분)를 데릴 남편으로 들이면서 시작되는 역주행 로맨스 드라마. 모든 것을 갖췄지만 싱글녀로서 감수해야 할 사회적 편견과 불편에 부딪힌 여자와 신념을 지키기 위한 남자가 서로의 필요에 의해 결혼을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는 ‘비혼’을 꿈꾸는 이 시대의 청춘들에게 공감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극 중 박민지는 한승주의 학창시절 단짝 친구이자 부잣집 딸래미에 얼굴도 예쁘고 마음도 착한 여자지만 평범한 남자 방용민(한상진 분)과 결혼을 한 권세미 역을 맡았다. 또한 결혼에 대한 진지한 고민 없이 결혼을 했으나, 아내 사랑이 절절한 남편으로 인해 행복한 결혼 생활을 영위 중인 상황. 박민지는 무엇보다 결정적인 순간에는 가정과 남편이 1순위여야 하는 대한민국 유부녀의 현실적인 모습을 그녀만의 톡톡 튀는 매력으로 선보이며 브라운관을 한층 더 빛나게 하는 존재감으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데릴 남편 오작두>는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 등의 백호민 감독이 연출을, ‘마마’로 올해의 작가상을 수상한 유윤경 작가가 극본을 맡았으며 오는 3월 3일 첫 방송된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