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양시, ‘2018평창동계올림픽’ 출전 선수 환영식
고양시, ‘2018평창동계올림픽’ 출전 선수 환영식
  • 김도형
  • 승인 2018.02.28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랑·곽윤기 선수 및 모지수 감독 참석, 축하와 격려의 시간 가져
 

고양시(시장 최성)는 28일 고양시청 문예회관에서 ‘2018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한 쇼트트랙 여 계주 금메달리스트 김아랑 선수와 남 계주에서 아깝게 4위를 기록한 곽윤기 선수, 빙상팀 모지수 감독에 대한 환영식을 열었다.

김아랑 선수는 금메달 포상금으로 5,000만 원, 모지수 빙상 감독은 2,500만 원을 받았다. 곽윤기 선수에게는 고양시체육회에서 격려금이 지급됐다.

이날 환영식은 시민 및 시체육회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 ‘미소천사’로 큰 인기를 얻은 김아랑 선수와 아깝게 메달 획득에 실패한 곽윤기 선수를 축하하고 격려해 줬다.
 
특히 이번 올림픽에서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인기를 끈 조해리 코치는 김아랑, 곽윤기 선수의 ‘감사인사 코너’ 즉석 사회자로 나서 꾸밈없는 말투와 재치 있는 진행 솜씨를 보여 감탄을 연발하게 했다.

지난 1월 고양시청에 입단한 김아랑 선수는 2014년 소치동계올림픽계주 금메달에 이어 2연패를 달성하는 쾌거도 이룩했다.

2010밴쿠버동계올림픽 계주 은메달이었던 곽윤기 선수는 2022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다시 금메달에 도전하겠다는 야무진 포부를 밝히며 결의를 다지기도 했다.

최성 고양시장은 “세계인의 축제인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과 우리 시의 명예를 높여준 김아랑·곽윤기 선수와 모지수 빙상감독의 노고에 깊은 감사와 응원을 보낸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산업도시이자 생활체육의 메카인 고양시는 앞으로 스포츠를 통해 더욱 건강하고 국격을 높일 수 있도록 더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Queen 김도형] 사진 고양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