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의료사고 충격' 한예슬, 故 신해철 사건 떠올리며 관심 급부상 "분쟁조정절차까지?"
'의료사고 충격' 한예슬, 故 신해철 사건 떠올리며 관심 급부상 "분쟁조정절차까지?"
  • 김선우
  • 승인 2018.04.20 2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SBS 사진자료)
한예슬의 의료사고가 누리꾼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20일 한예슬의 의료사고가 다수의 매체를 통해 보도됐다. 사진과 함께 의료사고 사실을 공개한 한예슬은 큰 흉터를 드러냈다.
 
한예슬은 직접 수술부위를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의료사고를 주장하고 있다. 여배우의 몸에 큰 흉터를 남긴 의료사고에 누리꾼들은 충격과 안타까움을 나타내고 있다.
 
이와 관련해 지승재 사회문화평론가는 "배우 한예슬의 수술과 관련된 구설수에 쏠리는 관심은 과거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대중들에게 충격을 안긴 가수 신해철의 사례와 관련이 있다"며 "지난 2014년 10월 신해철은 장 협착과 위 축소 수술을 받고 사망해 의료사고에 대한 대중들의 경각심을 제고 시켰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러한 관심은 2016년 11월, 일명 신해철법이라고 불리는 「의료사고 피해구제 및 의료분쟁 조정법」의 개정으로 이어졌다"며 "개정된 법안을 통해 의료사고로 환자가 사망하거나 중대한 피해를 본 경우 의료기관의 동의가 없어도 한국 의료분쟁조정중재원에서 분쟁조정절차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예슬은 2006년 방송된 MBC '환상의 커플'을 통해 스타덤에 올랐으며,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서 연기 활동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