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윤보미 '핫이슈' 등극, 차원이 다른 명품 시구 "던진 구종도 관심"
윤보미 '핫이슈' 등극, 차원이 다른 명품 시구 "던진 구종도 관심"
  • 김선우
  • 승인 2018.05.11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방송화면 캡쳐)
윤보미의 시구가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11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윤보미 시구'가 올랐다. 지난 10일 윤보미는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진행된 경기에 앞서 시구자로 초청됐다. 윤보미는 힘차게 공을 뿌린 뒤 관중들의 환호를 받았다
 
윤보미의 공은 일직선으로 날아가다 타자 앞에서 살짝 떨어지며 스트라이크존을 통과했다. 사람들은 윤보미의 투구에 감탄사를 아끼지 않았다. 보통 남성도 힘든 정식 마운드에서 윤보미의 시구는 빛이 났다.
 
이에 대해 여창용 사회문화평론가는 "투구는 단순히 팔로 던지는 것이 아니라 상하체의 균형과 중심 이동이 잘 이뤄져야 한다. 윤보미의 경우 상하체 밸런스가 안정적이고, 중심 이동부터 허리 회전, 팔의 스윙 모든 것이 완벽하게 조화가 됐다"고 분석했다.
 
한편 윤보미는 2011년 에이핑크의 멤버로 데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