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로즈데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장미꽃은? "무려 OO만원... 대박"
로즈데이, 세상에서 가장 비싼 장미꽃은? "무려 OO만원... 대박"
  • 김선우
  • 승인 2018.05.14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로즈데이'가 실검에 오르며 화제인 가운데, 고가 장미꽃이 누리꾼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국에서 경매되는 장미 중에 가장 비싼 꽃은 '후디니 스프레이'다.
 
다른 장미가 한단에 도매가 5000원~15000원에 거래되는 반면 '후디니 스프레이'는 35000원~40000원을 넘는다.
 
후디니 스프레이는 독일 코르데스에서 만든 스프레이 품종으로, 크기는 작은 편이며 장미 중간에 초록색 잎이 올라오는 토마토형의 복색 장미에 속한다.
 
일부의 고가 화훼 품종은 재배가 까다로운 경우가 많은데, 후디니 스프레이는 고가임에도 기르는 데에 특별히 어려운 점은 없다.
 
한편 로즈데이는 미국에서 꽃 가게를 운영하던 마크 휴즈가 자신의 연인에게 가게에 있던 모든 장미를 바치며 사랑을 고백한 데서 유래된 기념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