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섬총사2> 강호동, 듬직함과 유쾌함으로 가득 채우는 존재감
<섬총사2> 강호동, 듬직함과 유쾌함으로 가득 채우는 존재감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7.0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Olive ‘섬총사2’ 방송캡쳐]

강호동이 Olive <섬총사2>를 통해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지난 2일 방송된 <섬총사2>에서는 소리도에 입성한 강호동, 이수근, 이연희가 본격적으로 섬살이에 나선 모습과 새로운 달타냥 위하준이 멤버들과 만나게 된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강호동은 섬대장으로서 멤버들과 섬 어르신들 사이의 케미는 물론, 자연과의 케미까지 선보였다.

강호동은 처음 만나는 섬 어르신에게도 살갑게 말을 걸며 자신을 ‘아들’이라 칭하며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끌거나, 차려주신 밥을 복스럽게 먹어 예쁨을 받는 등 푸근하고 친근하게 다가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오랜 시간 함께 해 온 이수근과는 특유의 투닥거리는 모습으로 친근한 케미를 발산하고, 섬블리이자 예능 초보인 이연희에게는 편안함을 이끌어 내 긴장감을 풀어주고 빠르게 프로그램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방송 말미에는 새로운 달타냥 위하준이 등장하자 강호동이 장난기 가득한 모습으로 게스트를 환영해 줘 앞으로 두 사람의 케미를 기대하게 만들기도.

‘섬총사’ 안에서 모든 이들과 예능 케미를 만들어 내고 있는 강호동은 자연과도 남다른 친화력을 선보였다. 눈앞에 펼쳐진 풍광에 넋을 잃고 감탄하고, 남다른 섬 사랑을 아낌없이 표현했다.
 
이처럼 강호동은 듬직함부터 유쾌함까지 전방위 활약을 펼쳐 <섬총사> 곳곳에 자신의 존재감을 채워가고 있다. 프로그램의 중심에서 든든하게 제 몫을 다 하고 있는 강호동이 이제 막 새롭게 시작한 섬스테이를 통해 또 어떤 모습을 보여주게 될 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