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SBS <시크릿 마더> 송재림, 마지막까지 송윤아의 조력자로 활약
SBS <시크릿 마더> 송재림, 마지막까지 송윤아의 조력자로 활약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7.09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SBS 주말특별기획 ‘시크릿 마더’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송재림이 SBS 주말특별기획 <시크릿 마더>를 통해 배우로서 다시 한 번 묵직한 존재감을 입증했다.

지난 7일 종영한 <시크릿 마더>에서 극 중 강력계 형사 ‘하정완’을 연기한 송재림이 마지막까지 자신의 캐릭터를 100% 소화해 내는 것은 물론, 한층 업그레이드된 연기력으로 극의 완성도를 높이며 유종의 미를 거둔 것.

송재림은 드라마 속에서 발로 뛰는 열혈 형사의 면모를 가감 없이 드러냈다. 특히 인간미까지 갖춘 모습으로 ‘하정완’이라는 인물을 입체적으로 표현해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켜왔다.

때로는 우직함과 열정을 겸비한 카리스마 넘치는 직진형사로, 때로는 김윤진(송윤아 분)의 조력자로서 정의감과 따뜻함을 지닌 모습으로 시시각각 자신의 캐릭터를 변화시키며 매 회 안방극장의 몰입감을 높이는 키플레이어로서 활약을 톡톡히 펼쳤다.

또한, 송재림은 자신의 SNS를 통해 “감독님, 선배님, 스텝분들 모두 고생하셨습니다. 감사해요”라고 종영 인사와 함께 감사한 마음을 전해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로써 데뷔 후 여러 장르를 섭렵, 다양한 캐릭터를 맡아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여 온 송재림이 <시크릿 마더>를 통해 한 층 성숙된 연기자로 눈도장을 찍으며, 앞으로 또 어떤 모습으로 대중들을 찾아가게 될 지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한편, 송재림은 오는 11월 방영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에 캐스팅,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