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에코 드라이브 시범도로 설치된다
에코 드라이브 시범도로 설치된다
  • 백준상
  • 승인 2010.05.08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해양부가 '에코 드라이브'(Eco-Drive)를 활성화하기 위해 에코드라이브 체험교육장·가상체험 시뮬레이터 등을 일반에 공개키로 했다.


에코드라이브란 시속 60~80㎞의 속도 유지, 급출발·급제동 안하기, 공회전 방지, 적정 타이어 공기압 유지 등을 지키며 경제적으로 운전하는 것을 말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에코드라이브가 활성화되면 2020년 기준 연간 온실가스 389만 톤 감축과 약 6조6천억 원의 사회경제적 비용을 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국토부는 하반기부터 버스 터미널과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 가상 체험기를 설치하고 홍보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 이달 중 서울 광화문 KT빌딩 1층 '녹색성장 체험관에 국내 처음으로 에코드라이브 시뮬레이터를 시범 설치키로 했다.


또 내년부터 전국의 주요 도시 및 간선 도로에서 에코드라이브 시범도로를 운영하고 일반인 운전자를 대상으로 '에코왕 선발 경진대회'를 열 예정이다. 에코드라이브 시범도로는 일정구간에 급발진 등의 운전습관과 연료소모 등을 자동 측정할 수 있는 장비를 설치해 전광판을 통해 측정 결과를 보여주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