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배다빈, 톰보이 스타일 캐릭터로 눈도장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배다빈, 톰보이 스타일 캐릭터로 눈도장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8.13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배다빈. [사진제공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방송캡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배다빈. [사진제공 =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방송캡쳐]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신예 배다빈이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주 방송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통해 첫 등장한 배다빈은 자신이 맡은 2학년 과대 ‘권윤별’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걸크러쉬 매력을 선보였다.

배다빈은 이 날 방송에서, 짧은 헤어스타일에 헐렁한 셔츠 차림으로 등장, ‘톰보이’ 스타일의 캐릭터 ‘권윤별’의 탄생을 알렸다.

윤별은 축제 때 여자들이 치마를 입어야 한다는 의견에 단칼에 “싫어요.”라고 답하고, 여학생들의 외모에 대해 말이 길어지자 “자꾸 헛소리 할 거면 그만 끝내구요.”라며 자신의 의견을 당당하게 밝히는 등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계속해서 여학생들의 외모를 평가하는 남학생의 태도에 불만을 참지 못한 윤별은 자리를 박찼고, 어디 가냐는 물음에 “내가 왜 이딴 소리까지 들으면서 이 짓을 해야 돼? 골빈 소리 흘려 듣는 것도 한계가 있어요. 우린 댁들처럼 못 해서 안 하는 것 같아요? 똑같은 인간 될까봐 참아줬더니 못생긴 것들이 진짜.”라며 톡 쏘는 듯 시원한 발언을 쏟아냈다.

이처럼 배다빈은 비주얼부터 한 톤 낮은 목소리, 시원스러운 대사 처리까지 ‘권윤별’이라는 캐릭터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완성해 많은 등장 인물 속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단단히 찍었다.

배다빈은 이날 방송에서 20대 대학생의 풋풋함에 자연스러운 시크함을 더한 캐릭터로 눈길을 끌었다. 배다빈이 앞으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통해 선보일 활약에 많은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이유다.

한편,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매주 금, 토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Queen 박유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