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KBS 2TV <엄마아빠는 외계인> 브레이크 없는 스윗파파 김우리, 영혼까지 털어 넣은 3단계 이벤트!
KBS 2TV <엄마아빠는 외계인> 브레이크 없는 스윗파파 김우리, 영혼까지 털어 넣은 3단계 이벤트!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08.14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KBS2 ‘엄마아빠는 외계인’ 캡쳐 영상
사진제공 = KBS2 ‘엄마아빠는 외계인’ 캡쳐 영상

KBS 2TV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 <엄마아빠는 외계인>(연출 박지아 박영미/제작 ㈜스튜디오테이크원)에서 김우리의 브레이크 없는 스윗파파 일상이 공개된다.

늘 가족의 관심을 갈구하는 김우리는 아내, 딸들과 함께 시간을 나누고 싶은 마음에 집에서 쉬는 와중에도 가족 맞춤형 이벤트를 준비하며 부산하게 움직였다. 가족들을 위해 직접 팩을 제조해 아빠표 피부관리에 나선 것은 물론 자신만의 비법이 담긴 떡볶이를 만들며 딸들의 마음을 얻기 위한 집중 공략에 나섰다.

박나래에게 직접 핫플레이스 정보를 입수한 김우리는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할 생각에 들떠 아내와 둘째 예은이를 데리고 서둘러 집을 나섰다. 학원에 간 첫째 딸 예린이를 기습 픽업한 김우리는 자신이 준비한 서프라이즈 이벤트에 모두가 즐거워할 거라고 기대했지만 예린이는 아빠의 기습 방문에 불편한 기색을 내비쳤다.

가족과의 시간도 좋지만 프라이버시도 중요한 24살 딸에게 아빠의 관심이 조금 부담스러웠던 것. 식당에 자리를 잡은 예린은 “데리러 와준 것도 감사하고, 가족과 보내는 시간도 좋지만 나한테 먼저 얘기해줬으면 한다”며 속내를 털어놓았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MC들 역시 “저런 상황은 좀 부담스럽다”며 딸의 입장을 대변했다.

예린이의 고백에 김우리는 “너희들과 시간을 더 보내려고 애쓰는 이유는 내가 나중에 (나이를 더 먹고 나서) 젊었을 때 너희에게 그렇게 해줬어야 했다는 후회하고 싶지 않아서”라며 말로 표현하지 못했던 진심을 털어놓았다.

주체하지 못하는 젊은 감각과 자녀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으로 바쁜 외계인의 일상을 보내고 있는 김우리의 모습은 오는 8월 14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