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aT 이병호 사장, 일본 수출 현장 세일즈 협상 성과 거둬
aT 이병호 사장, 일본 수출 현장 세일즈 협상 성과 거둬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08.18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최대 건강식품 벤더와 수출확대 논의
aT를 방문한 알프렛사헬스케어 카츠키 히사시 사장(사진 좌측)과 aT 이병호 사장(사진 우측)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한국의 대표적인 전략 상품인 인삼 등 건강․미용식품의 수출 확대를 위해 최대 수출시장인 일본에서 발로 뛰는 현장 중심의 세일즈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최근 일본은 저출산, 노령화, 핵가족화, 여성 사회진출 확대 등 사회적 트렌드 변화로 건강․미용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인삼제품 등은 일본 시장에서 한국의 대표적인 건강식품으로 알려져있으나, 시장 내에서 중장년 남성층 중심의 제품이라는 인식이 자리 잡고 있으며 대형약국 등 신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이 있어 대일 수출 확대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를 타개하기 위해 aT는 일본 전역에 건강식품 소매점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는 최대 벤더인 알프렛사헬스케어와 한국산 건강식품 판로 확대를 위해 지난 2016년 업무협약을 체결하였고, 이 협약을 실제 성과로 구체화하기 위해 올 상반기 aT 이병호 사장이 직접 일본 알프렛사 본사를 방문하여 그룹 사장 등 임원단에 한국산 건강식품의 일본 판로 확대를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하였다.

알프렛사헬스케어 그룹 사장 등 임원단은 이에 대한 답방으로 인삼제품 및 들기름 등 한국산 건강식품 신규상품 발굴과 일본시장 확대를 위해 8월 16일(목)부터 3일간 aT센터를 시작으로 들기름, 흑마늘 등 주요 건강식품 생산현장을 방문하며 수출 확대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특히 aT센터에서는 올 하반기에 계획된 알프렛사헬스케어의 네트워크의 대형약국 2,000여 점포에서 동시에 인삼 판촉행사와 함께 새로운 전략상품으로 들기름을 수입․판매하는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이병호 aT 사장은 “인삼제품 등 건강식품은 농가 소득제고와 직결되는 전략상품으로 수출시장 수요변화에 맞추어 일본 건강식품 최대 벤더(유통기업)인 알프렛사헬스케어 등 신규유통채널을 활용하여 신규 상품을 발굴하고 판로를 확대해 나가야 할 필요가 있다”며 “앞으로도 한국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해 세일즈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임을”밝혔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a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