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주 창고화재 진화 난항 '대응 3단계 발령'
광주 창고화재 진화 난항 '대응 3단계 발령'
  • 김준성 기자
  • 승인 2018.08.28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현장.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화재 현장.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28일 오전 9시경 경기 광주시 태전동에 위치한 한 제조업체 자재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에 나섰지만 난항을 겪고 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화재 후 불길이 거세져 오전 9시47분께 대응3단계를 발령해 지휘차 등 소방장비 90여대와 소방인력 400여명을 동원해 불길을 잡고 있다. 

화재가 발생한 창고는 철근콘크리트 샌드위치 구조물로, 소방대는 불길이 거세 내부로 진입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창고 내부에는 가스배관 파이프가 보관돼 있는 것으로 소방당국은 추정하고 있다.

 

화재 현장.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화재 현장. (경기도재난안전본부 제공)

오전 11시10분 기준으로 불은 5개동(9000㎡)로 번졌고, 이 가운데 2개동은 전소됐다. 내부에 있던 근로자들은 긴급 대피해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응 3단계는 재난안전본부장이 현장지휘관을 맡으며 화재초기 상황부터 대형화재 우려가 높아 중앙 및 인접 시·도 소방력의 지원이 필요한 화재를 뜻한다.


[Queen 김준성기자] 사진 경기도재난안전본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