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미세먼지 30% 감축 목표' 정부 "수소차 2천 대 보조금 예산 증액"
'미세먼지 30% 감축 목표' 정부 "수소차 2천 대 보조금 예산 증액"
  • 김준성 기자
  • 승인 2018.08.2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서울 마포구 수소차 충전소 '상암수소스테이션'에서 관계자가 수소 연료 주입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8일 서울 마포구 수소차 충전소 '상암수소스테이션'에서 관계자가 수소 연료 주입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정부가 미세먼지 국내 배출량을 30% 감축을 목표로 하여 국민들의 수소차 구매를 장려하기 위해 내년 수소차 2천대에 대한 보조금 예산을 대폭 늘렸다.

28일 기획재정부 '2019년도 예산안'에 따르면 내년 미세먼지 대응 예산은 1조7000억원으로 올해(1조3000억원)보다 4000억여원(33.2%) 늘었다. 

수소차 보급사업 예산은 810억원 편성돼 올해(185억원)보다 약 4배 증가했다. 이에 따라 수소차 구매보조금도 내년에 2000대를 대상으로 지원된다. 올해 보조금 지원 규모는 130대 수준에 그쳤다. 

환경부와 국토교통부의 수소충전소 확충 예산은 총 375억원으로 올해보다 225억 늘어났다. 

전기차 보급과 충전 인프라 구축 내년 예산은 4573억원으로 올해보다 1000억원 정도 늘었다. 정부 예산안이 확정되면 내년에 전기 승용차 3만3000대, 전기 버스 300대에 구매보조금이 지원된다.  

노후 경유차 조기 폐차 예산은 15만대 지원을 목표로 1206억원이 편성됐다. 1톤 노후 경유화물차 LPG 전환 지원 예산은 19억원(950대 신규 지원)이 편성됐다.


[Queen 김준성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