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구로구, 아동친화도시 조성 위한 옴부즈퍼슨 구성
구로구, 아동친화도시 조성 위한 옴부즈퍼슨 구성
  • 백준상 기자
  • 승인 2018.09.03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첫 발걸음을 뗀다.

구로구는 “‘구로구 아동친화도시 조성 등에 관한 조례’ 제31조에 따라 아동의 인권 보장과 증진에 기여하는 중립적 감시 역할의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옴부즈퍼슨을 구성한다”고 3일 밝혔다.

옴부즈퍼슨 위원은 강정숙 서울시립구로청소년수련관 관장, 류승현 전 고원초등학교 교장, 방명숙 전 고척초등학교 교장 등 아동과 청소년의 상담, 교육, 진로, 안전 등에 전문성을 지닌 외부 인사로 구성됐다.

옴부즈퍼슨은 2020년 9월까지 아동참여 기구, 민간단체 등과 협업해 아동의 권리 침해에 대한 상담‧조사‧구제와 모니터링, 권리 증진을 위한 정책 제언과 제도 개선 요구 등의 활동을 펼치게 된다.

구로구 관계자는 “옴부즈퍼슨 구성은 유니세프 공식 인증 심사를 위한 단계다”며 “구로구의 희망인 아이들의 권리가 온전히 보장되는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로구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목표로 지난해 11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맺고 관련 예산 마련, 조례 입법, 아동참여위원회 발족, 시민참여 원탁토론회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사진 구로구

[Queen 백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