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제15회 황순원문학제 성료
제15회 황순원문학제 성료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09.1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9월 양평군 소나기마을에서 열리는 서정이 깃든 문학 축제...올해 오천여명 참여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서는 지난 7일에서 9일까지 3일간 ‘제15회 황순원문학제’가 열렸다.

경희대학교와 양평군이 후원하고, 황순원기념사업회가 주최하는 황순원문학제는 황순원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리고 소나기마을에 대한 관심과 문학인들의 참여를 촉진하기 위해 매년 9월 둘째 주에 개최한다.

문학제에서는 청소년 및 일반 문학 동호인들이 참여 가능한 여러 행사가 진행되었는데, 황순원문학 세미나, 전국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하는 백일장 및 그림 그리기 대회, 나의 첫사랑 이야기 공모전, 디카시 공모전 시상식 등의 프로그램이 참가자의 열띤 호응 속에 진행됐다.

특히 9월 8일 토요일에는 황순원 선생의 타계 18주기를 추모하는 추모식이 유족과 문인들의 참석 하에 선생의 묘소 앞에서 진행됐다.

이날 오전 9시 30분부터 백일장과 그림 그리기 대회가 개최되었는데, ‘원두막’을 시제(詩題)와 화제(畵題)로 700여명의 전국 초․중․고교생이 참석하여 열띤 경쟁을 벌였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인 백일장 대상은 여의도여자고등학교 1학년 이영은 학생이, 경기도지사상인 그림그리기 대회 대상은 숭의여자중학교 3학년 김수연 학생에게 돌아갔다.

이날 백일장과 그림그리기 대회 시상식에 참석한 양평군수(정동균)는 황순원 선생과 소나기에 대한 개인적 소회를 밝히며, 문학계의 큰 별이신 황순원 선생을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의 발길을 모으는 양평군 소나기마을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당부했다.

제15회 황순원문학제 기간동안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는 4,623명의 방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양평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