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최기문 영천시장, 제20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참석
최기문 영천시장, 제20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참석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8.10.17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한 영천시 대표단 일행 6명이 17일~19일 영천시 자매도시인 중국 하남성 개봉시에서 개최되는 제20회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에 참석한다.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는 한·중·일 지방정부 간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실질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모색하고자 1999년부터 한·중·일 순회 회의로 개최하고 있다.

이번 회의는 한·중·일 3개국 지방자치단체장, 지방공무원, 학계관계자 등 400여명이 모여 협력 상생의 동북아 지역운명공동체 건설을 주제로 한 주제발표 및 전통문화와 인류문명의 계승발전, 환경보호와 지속가능 발전, 스마트 도시와 과학발전을 부제로 한 사례발표를 통해 한·중·일 지방정부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영천시와 개봉시는 2005년부터 자매결연을 맺고 공무원 교환 근무, 상호 지역 축제 축하방문, 양국 고등학생 상호 방문 등 교류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고 있다.

최시장은 17일 자매도시 개봉시청을 방문해 가오젠쥔 개봉시장과 만나 공무원 인적 교류, 교육·농업·한의학·문화·예술 분야 교류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 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도시 간 우호 협력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할 예정이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이번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참가를 통해 각 국 지방정부의 우수행정사례를 배우고 한·중·일 지방정부와 교류를 활성화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