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윤다훈, <황후의 품격> 장나라父로 캐스팅, 부녀케미 예고!
윤다훈, <황후의 품격> 장나라父로 캐스팅, 부녀케미 예고!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8.11.14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바인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바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윤다훈이 장나라 아버지로 <황후의 품격>에 출연한다.

윤다훈은 SBS 새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에 오금모 역으로 등장, 장나라와 부녀케미를 뽐낼 전망이다.

윤다훈이 맡은 오금모 역은 락커를 꿈꾸다 치킨 가게를 운영하는 평범한 가장으로, 뮤지컬 배우인 오써니(장나라 분)의 아버지이자 위용찬 황제(신성록 분)의 장인이 된다.

<황후의 품격>은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온 명랑 발랄 뮤지컬 배우가 궁의 절대 권력과 맞서 싸우다가 대왕대비 살인사건을 계기로 황실을 무너뜨리고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다.

2018년 현재가 입헌군주제, 대한제국이라는 가정 하에 황실 안에서의 음모와 암투, 사랑과 욕망, 복수가 어우러진 독창적인 스토리 전개를 예고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수목드라마 ‘흉부외과 : 심장을 훔친 의사들’ 후속으로 방송될 <황후의 품격>은 김순옥 작가와 주동민 감독이 호흡을 맞춘 작품이다. 장나라-최진혁-신성록-신은경-이엘리야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총출동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