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민준 9단, 생애 첫 우승컵 "번쩍!"
신민준 9단, 생애 첫 우승컵 "번쩍!"
  • 류정현 기자
  • 승인 2019.01.08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민준 9단이 KBS바둑왕전에서 생애 첫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신 9단은 8일 여의도 KBS 스튜디오에서 벌어진 제37기 KBS바둑왕전 결승3번기 2국에서 박정환 9단에게 283수 만에 백 반집승하며 종합전적 2-0으로 우승을 확정지었다. 앞서 2일 열린 결승1국에서 신민준 9단은 박정환 9단에게 225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선취점을 올렸다. 신9단은 8일 오후 2시에 시작된 2국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극적인 반집승을 거두며 생애 첫 타이틀 획득의 감격을 누렸다.

2012년 7월 입단 이후 약 6년 6개월 만에 타이틀을 거머쥔 신민준 9단은 그동안 4·5회 메지온배 오픈신인왕전 우승 등 신예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적은 있지만 종합대회 우승은 이번이 처음이다.

결승 직후 열린 시상식에서 신민준 9단은 "초반에 괜찮다고 생각했으나 중반에 복잡해지면서 엎치락뒤치락 했다. 박정환 9단이 후반 끝내기(우변)에서 실수를 범하며 승기를 잡았다. 이후 끝까지 알 수 없는 승부였으나 막판 반패 싸움에서 승리하며 승리를 확신했다"고 대국내용을 총평했다. 이어 신9단은 "평소 종합 기전 우승을 빨리 해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이번에 이뤄 기쁘다. 박정환 9단은 특별한 약점이 없고 모든 부분에서 강점을 보여 승부가 쉽지 않았다. KBS바둑왕전이 속기대회이므로 끝까지 집중력을 유지하는 것에 중점을 뒀다"면서 "올해 목표는 세계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 것이며 앞으로 2년 안에 세계대회 우승을 하고 싶다"는 우승소감을 남겼다.[Queen 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