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현 "어찌할꼬..." 이번엔 360위에 덜미
정현 "어찌할꼬..." 이번엔 360위에 덜미
  • 류정현 기자
  • 승인 2019.01.08 2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5위·한국체대)이 총체적 난국에 빠졌다. 또 하위권 선수에게 패해 체면을 구겼다. 그것도 2경기 연속 1세트 게임스코어 5-1의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탈락해 충격을 주고 있다.

정현은 8일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ASB 클래식(총상금 52만7880달러) 대회 이틀째 단식 본선 1회전에서 홈 코트의 루빈 스테이덤(360위·뉴질랜드)에게 0-2(5-7 3-6)로 졌다. 정현은 지난주에도 인도 푸네에서 열린 ATP 투어 타타오픈 2회전에서 에르네스츠 걸비스(83위·라트비아)에게 1세트 게임스코어 5-1로 앞서다가 이를 지키지 못하고 0-2(6-7<2-6> 2-6)로 패했다. 

정현은 1세트 게임스코어 5-1로 앞서며 기선을 잡는 듯 했지만 이내 연달아 6게임을 뺏앗기며 5-7로 역전을 당했다. 충격을 받은 정현은 2세트를 3-6으로 무력하게 내줬다. [Queen 류정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