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OCN <신의 퀴즈:리부트> 김기두, 막방사수 독려
OCN <신의 퀴즈:리부트> 김기두, 막방사수 독려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1.10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원앤원스타즈 SNS
사진출처= 원앤원스타즈 SNS

종영을 하루 앞 둔 9일, 방송된 <신의퀴즈:리부트> 15화에서는 혁전 복지원에서 강행됐던 MAO-A 신약 불법 실험에 대한 진실에 한층 가까워지며 현상필(김재원 분)의 폭주와 그를 조여 오는 한진우(류덕환 분)과 특수수사부, 법의학 사무소의 긴박한 마지막 대결이 그려졌다.

남상복(김기두 분)은 강경희(윤주희 분)에게 일격을 가하고 유유히 사라진 현상필의 뒤를 쫓았지만, 추격에 실패하고 만다. 사건에 대한 집요한 추적을 펼친 남상복의 활약으로 현상필에 대한 과거 행적들을 낱낱이 밝혀지며 수사는 급물살을 타게 됐다.

김기두가 열연한 남상복은 <신의퀴즈:리부트>부터 새롭게 투입된 캐릭터로 긴박한 추격과 수사의 릴레이 속에서 수줍음이 많은 특수수사부 형사라는 독특한 설정으로 극의 활력을 불어넣으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한진우의 천재적인 수사에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함에 김기두의 소탈하고 인간적인 면을 더해져 10년 장수 드라마 <신의 퀴즈> 역사상 가장 기억에 남는 명품 콤비로 자리매김한 것. 

김기두는 오는 10일 오전, 소속사의 공식 SNS를 통해 남상복 형사로 열연했던 지난 시간들을 추억했다. 김기두는 "마지막 촬영이라 아쉽고 시원섭섭하다. 적응이 될 만하면 끝나는 것 같다"며 마지막 촬영이 믿기지 않는다는 듯 아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추운 날씨에 스태프들이 너무 고생 많았고, 배우들도 열연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본방사수를 해주시고 남상복 형사를 응원해주시길 부탁드린다"라며 마지막 본방사수까지 독려하며 홍보요정다운 센스 있는 끝맺음을 맺었다.

한편, OCN 오리지널 수목드라마 <신의 퀴즈:리부트>는 오늘 10일 밤11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