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세계 2위 박성현, 1위 주타누간과 HSBC챔피언십에서 격돌
세계 2위 박성현, 1위 주타누간과 HSBC챔피언십에서 격돌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9.02.27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다 LPGA 타일랜드에 나선 박성현(LPGA 제공)
혼다 LPGA 타일랜드에 나선 박성현(LPGA 제공)

 

LPGA에서 선두 경쟁 다툼을 벌이고 있는 세계랭킹 1위 아리야 주타누간(태국)과 2위 박성현(26·솔레어)이 2019시즌 처음으로 같은 조에서 한판 승부를 펼친다.

오는 28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HSBC 월드 챔피언십(총상금 150만달러) 조 편성 결과 박성현과 주타누간은 세계랭킹 3위 이민지(호주)와 함께 1라운드를 갖는다. 박성현은 지난주 태국에서 열린 열린 혼다 LPGA 타일랜드에서 시즌 첫 대회를 치렀지만 주타누간과는 같은 조에서 경기하지 않았다.

박성현과 주타누간은 세계랭킹 1, 2위를 두고 경쟁을 벌이고 있다. 지난해 7월 주타누간은 박인비(31·KB금융그룹)를 제치고 1위에 올랐으나 3주 만인 8월 박성현에게 정상 자리를 내줬다. 이후 10월 주타누간이 박성현을 제치고 다시 1위에 오르면서 랭킹 경쟁을 지속하고 있다. 현재 랭킹 포인트는 주타누간이 6.49, 박성현이 5.66점이다.

혼다 타일랜드 준우승으로 랭킹을 7위에서 3위로 끌어 올린 이민지는 박성현, 주타누간과 함께 한 조에 편성됐다. 세계랭킹 1~3위가 한 조에 편성되면서 골프 팬들의 이목을 끌게 됐다.

이번 대회에서 시즌 시작을 알리는 박인비는 유소연(29·메디힐), 렉시 톰슨(미국)과 함께 1라운드에 나선다. 박성현 조는 한국 시간 오전 11시 20분, 박인비와 유소연 조는 오전 11시 9분에 모두 1번 홀에서 티오프한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