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산 랜드마크 101층 '해운대 엘시티 더샵' 위용 드러내
부산 랜드마크 101층 '해운대 엘시티 더샵' 위용 드러내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9.03.25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부산 해운대 101층 높이의 엘시티 더샵이 위용을 드러냈다.

포스코건설은 25일 엘시티 더샵의 랜드마크 타워(101층) 골조공사를 완료해 85층 주거타워 2개 동을 포함한 3개 동의 골조공사를 모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10월 착공 이후 1272일 만이다. 엘시티 더샵은 올해 11월 준공 예정이다.

엘시티 더샵은 총 사업비 3조원에 달하는 초대형 개발사업이다. 주거타워 2개 동은 국내에서 최고 높이 주거단지며 랜드마크 타워는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포스코건설은 61만㎥에 달하는 콘크리트를 사용했다고 설명했다. 이는 전용면적 85㎡ 아파트 6500여가구를 지을 수 있는 물량이다. 철강재 사용량은 11만톤으로 롯데월드타워의 2배 이상이다. 이 밖에 1㎠당 800㎏의 하중을 견딜 수 있는 강도의 80MPa급 최첨단 초고강도 콘크리트를 적용해 규모 6.5의 강진에도 견딜 수 있도록 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부산 랜드마크가 될 엘시티 더샵에 입주하는 고객들이 최고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완벽하게 공사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