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만 화롄 규모 6.1 지진 “섬 전체 흔들”…한국기상청 “국내 영향없다”
대만 화롄 규모 6.1 지진 “섬 전체 흔들”…한국기상청 “국내 영향없다”
  • 이광희 기자
  • 승인 2019.04.18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 화롄 규모 6.1 지진 / 사진 = 기상청 자료
대만 화롄 규모 6.1 지진 / 사진 = 기상청 자료

18일 대만 동부 화롄(花蓮)지역에서 리히터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해 섬 전역이 크게 흔들렸다고 로이터·AFP통신 등이 전했다.

대만 중앙기상국(CWB)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1분쯤 대만 해안도시인 화롄에서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19km다.

한국 기상청은 CWB 분석결과에 따르면 지진 발생 위치는 화롄 북쪽 12km 지역으로 위도 24.06 N, 경도: 121.54 E 지점이라고 밝혔다.

이번 강진으로 수도 타이베이에서도 건물이 흔들렸고, 일부 학교에서는 학생들이 대피하기도 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현지 언론은 지진에 따른 진동이 섬 전역에서 감지됐고, 일부 지역에서는 낙석 피해가 발생해 도로가 폐쇄됐다고 보도했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은 이날 지진 규모를 6.0으로 집계했다.

대만은 지각판 2개의 교차점 인근에 놓인 섬이어서 주기적으로 지진 피해가 발생하곤 한다.

대만에서 발생한 지진 중 가장 최악으로 꼽히는 사례는 1999년 9월 발생한 규모 7.6 강진으로, 당시 약 2400명이 사망했다.

한편 우리 기상청은 “국내에 영향 없다”고 밝혔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