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4월에 초여름 더위 ··· 광산 28.4도, 곡성 28.2도
4월에 초여름 더위 ··· 광산 28.4도, 곡성 28.2도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9.04.22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낮 최고기온이 28도까지 오르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인 22일 오후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에서 관광객들이 더위를 피해 그늘로 걷고 있다. 2019.4.22
전주 낮 최고기온이 28도까지 오르는 등 초여름 날씨를 보인 22일 오후 전북 전주시 한옥마을에서 관광객들이 더위를 피해 그늘로 걷고 있다. 2019.4.22

 

22일 광주와 전남 12개 지역에 26도를 웃도는 초여름 더위가 찾아왔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광주의 낮 최고기온이 27.9도를 기록하는 등 광주와 전남 22개 시군의 낮 최고기온이 21.6~28.2도를 기록했다. 이는 평년값(1981년~2010년 평균치)인 18~21도보다 4~7도 가량 높은 것이다.

지역별로는 광주 광산 28.4도, 담양·곡성 옥과 28.2도, 나주·함평 28.0도, 장성 27.4도, 영암·광양읍 27.0도, 순천 황전·구례 26.7도, 목포 26.2도, 보성 복내 26.0도 등 12개 시군의 관측지점에서 26도를 웃도는 낮 최고기온이 나타났다. 이들 모두 올들어 가장 높은 기온으로 기록됐다.

기상청은 날이 맑아 지상에 도달하는 햇볕이 많았고 따뜻한 남동풍까지 유입되면서 이날 기온이 높았다고 설명했다. 초여름 더위는 23일 광주·전남에 10~60㎜ 비가 오면서 주춤하겠다. 기상청은 이날 광주·전남 지역 낮 최고기온을 평년 수준(광주 21.0도, 전남 18.3~20.4도)인 17~20도로 예보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