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상주시, 상주 복숭아 전국 최초 GLOBAL GAP 인증 사후관리 지원
상주시, 상주 복숭아 전국 최초 GLOBAL GAP 인증 사후관리 지원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4.2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복숭아 국제위상 강화 및 수출확대 기대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는 복숭아 GLOBAL GAP(글로벌 지에이피) 국제인증 취득 농업인 등 복숭아친환경영농조합법인(회장 김재목) 소속 회원들을 대상으로 24일 컨설팅을 했다.
 
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컨설팅은 각 기관의 복숭아 및 GLOBAL GAP 인증 전문가들이 복숭아 수출 농가를 대상으로 포장 관리와 수출관리 방법을 소개했다.

지난해 GLOBAL GAP 인증을 받은 농가를 대상으로 한 컨설팅을 통해 수출 확대의 기반을 다졌다.

상주시의 복숭아친환경영농조합법인 회원인 10개 농가는 지난해에 전국 최초로 국제단체인증(Option-2)의 글로벌 GAP를 취득하는 데 성공했다.
 
미래농업과 윤세진 과장은 “상주 복숭아가 전국 최초로 GLOBAL GAP 인증을 취득함으로써 국제경쟁에서 우위를 차지했으며 수출시장의 다변화와 함께 수출량 증가로 농가 소득 증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상주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