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31일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개장 … 담배는 안 팔아
31일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개장 … 담배는 안 팔아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9.05.08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오는 31일 국내에서 처음으로 인천국제공항 1·2터미널 입국장에 면세점이 개장해 향수·화장품·주류를 포함 12개 품목의 물품이 판매된다. 구매한도는 1인당 600달러이며 담배는 팔지 않는다.

8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입국장 면세점은 오는 24일까지 인테리어 공사를 마무리하고 31일 오전 오픈행사 직후 문을 연다. 오픈 행사에는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참석한다.

입국장 면세점에는 당초 알려진 향수와 화장품, 주류는 물론 12개 품목의 입점이 확정됐다. 인삼·홍삼류, 건강식품, 김치류, 김류, 건포류, 견과류, 한과, 초콜릿류, 과자류 등 포장식품과 기성복과 스카프, 넥타이, 내의, 모자 등 패션류도 판매된다. 손가방, 지갑, 허리띠, 구두, 장갑 등 피혁류는 물론 귀금속과 보석류, 선글래스, 시계 등 패션액세서리와 전통공예품을 포함한 기념품, 스포츠용품, 완구류·유아용품, 전자제품, 음반도 진열된다. 단 담배나 과일, 축산가공품 등 검역대상 물품은 판매하지 않는다. 향수 등 마약 탐지견 후각능력 저하 우려품은 밀봉해 판매해야 한다.

입국장 면세점 구매한도는 1인당 600달러이며 면세한도 역시 동일하다. 여기에 400달러 이하의 1ℓ 이내 술 1병과 향수 60㎖의 추가 면세가 가능하다.

입국장 면세점은 제1여객터미널의 경우 1층 수하물 수취지역 중앙을 기준으로 동·서편이 좌우 대칭되도록 2개 매장(380㎡)이 배치됐다. 제2여객터미널은 1층 수하물 수취지역 중앙에 1개 매장(326㎡)을 배치했다. 인천공항공사측은 길찾기 편의를 위해 사이니지(상업용 디스플레이)와 배너 총 183개를 설치하고 안내인력 60명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