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조재룡, 적재적소 등장에 ‘시선집중’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조재룡, 적재적소 등장에 ‘시선집중’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5.15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초면에 사랑합니다’ 방송화면 캡쳐
사진출처= ‘초면에 사랑합니다’ 방송화면 캡쳐

1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극본 김아정, 연출 이광영, 제작 비욘드 제이)에서는 도민익(김영광 분)의 피습 사건을 집중적으로 파헤치는 엄한일(조재룡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재룡은 도민익의 피습 사건을 수사하는 엄한일 형사 역을 맡았다. 엄한일은 누구보다 철저하고 정밀하게 사건을 파헤치는 모범 형사의 전형으로 사건을 수사하기 위해 도민익의 회사와 주변을 샅샅이 탐색하며 용의자를 색출하기 위해 동분서주했다.

엄한일이 의심하는 인물은 T&T 모바일 미디어2 본부장인 기대주(구자성 분). 기대주를 참고인 자격으로 불러들인 엄한일은 도인익 피습 당시 현장에서 사라진 이유를 캐물었고, 기대주에게서 “비서에게 일이 생겨 자리를 비웠다”는 답변을 듣게 된다.

엄한일은 수사를 중지해달라는 도민익의 요청에도 범인을 색출하기 위해 형사정신을 발휘했다. 그는 이을왕 비서(장소연 분)를 참고인으로 소환해 “그 날 당신은 보스를 만났습니까”라고 질문하는 등 적재적소의 순간에 어김없이 나타나 드라마의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특히 조재룡은 JTBC <아름다운 세상>에서 박선호(남다른 분)의 사건을 통해 형사로서의 신념과 정의감을 회복하는 박승만 형사 역을 동시에 맡아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