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낙도·낙후지역 어업인 약 500명 무료 건강검진...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5월24일 ~ 10월26일까지
낙도·낙후지역 어업인 약 500명 무료 건강검진...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5월24일 ~ 10월26일까지
  • 박소이 기자
  • 승인 2019.05.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도·낙후지역 어업인 약 500명 무료 건강검진, 찾아가는 의료서비스'가 5월 24일 시작된다. 조선대병원 어업안전보건센터가 2018년 5월 25일 어업인을 위한 '낙도지역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일환으로 전남 여수 금오도를 찾아 어업인들의 혈압과 혈당을 측정하고 있다.(조선대병원 제공)
낙도·낙후지역 어업인 약 500명 무료 건강검진, 찾아가는 의료서비스'가 5월 24일 시작된다. 조선대병원 어업안전보건센터가 2018년 5월 25일 어업인을 위한 '낙도지역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일환으로 전남 여수 금오도를 찾아 어업인들의 혈압과 혈당을 측정하고 있다.(조선대병원 제공)

낙도‧낙후지역에서 고령 어업인 등 약 500명을 대상으로 무료 건강검진을 실시한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오는 24일~10월 26일까지 실시하는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는 올해에는 지난해보다 3회 늘어난 12회의 검진이 실시되며, 해수부가 제2기 어업안전보건센터로 지정한 경상대병원, 인제대부산백병원, 조선대병원이 주관해 진행한다.

건강검진에서는 신체검사, 혈압, 혈당 등 기초검사와 함께 어업인들이 자주 앓는 근골격계 질환에 대한 진료를 실시하고, 공중보건한의사의 협조를 받아 한방치료도 병행한다. 아울러, 근골격계 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스트레칭과 예방교육, 이‧미용 서비스도 실시한다.

변혜중 소득복지과장은 "앞으로도 어업인들이 건강하고 활기차게 어업활동을 영위할 수 있도록 의료접근성이 낮은 지역에 대해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6년부터 시작된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는 몸이 아파도 병원 등 의료시설이 없어 적기에 치료받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 12곳의 낙도‧낙후지역 어업인들을 위해 실시하고 있다.

[Queen 박소이기자] 사진 조선대병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