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최종환 파주시장, 민통선 지역 출입통제 개방 위한 현장 방문
최종환 파주시장, 민통선 지역 출입통제 개방 위한 현장 방문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5.2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내기철 불편사항도 함께 청취

 

최종환 파주시장이 23일 민통선 군부대 초소 출입통제 개방을 위해 탄현면 민통선 내 농업지역인 오금평야를 방문했다.

탄현면의 민통선 영농지역 6개 마을(성동리, 대동리, 만우리, 오금리, 문지리, 낙하리)은 군부대 작전 관할 지역으로, 농민들이 민통선 초소 출입통제와 제한으로 영농활동에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관할부대와 지속적인 교류와 간담회 등을 통해 출입통제 및 제한에 대한 개선방안을 강구해왔으며 이날 출입통제 개방을 위한 현장 방문을 실시했다.

또한 이 지역에서 영농활동을 하고 있는 농민들의 어려움과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모내기철을 맞은 농민들을 돕기 위해 직접 모내기도 실시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농어민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민통선 출입 개방을 위한 관할부대와의 적극적인 소통과 협력을 계속해나갈 것”이라며 “농업정책에 문제점 보완사항 등을 적극 반영해 시민만족도 향상 및 평화수도 파주의 대외적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파주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