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전문] 한지선, 택시기사 폭행 벌금형→소속사 사과…‘초면사’ 측 대책 논의 중
[전문] 한지선, 택시기사 폭행 벌금형→소속사 사과…‘초면사’ 측 대책 논의 중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5.24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초면사)에 출연 중인 배우 한지선(25)이 술에 취해 60대 택시 기사를 폭행, 벌금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종합편성채널 채널A는 23일 한지선이 지난해 9월 서울 강남구 부근에서 60대 택시기사 A씨(61)를 폭행하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도 폭행해 벌금 500만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다고 보도했다. 한지선은 술에 취해 택시 기샤의 뺨을 때리고 보온병으로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지선은 이 사건으로 법원에서 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벌금 500만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보도 후 한지선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소속사 측은 "본인에게 확인을 한 결과, 지난해 택시 운전 기사 분과의 말다툼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있음을 확인했습니다"라며 "한지선은 현재 본인에게 주어진 법적 책임을 수행하였으며, 앞으로 남은 법적 책임 또한 수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지선은 사건 경위를 떠나 어떠한 변명의 여지 없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뉘우치며 깊게 반성하고 있습니다"라며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개선의 필요성을 느끼고 이를 위해 회사 모든 임직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을 약속 드립니다"라고 재차 사과의 뜻을 전했다.

한지선이 출연 중인 SBS 월화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보도를 접한 후“ 향후 대책을 논의 중”이라며 “내부적으로 논의를 거친 후에 공식적으로 입장을 전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뉴스1은 전했다.

한지선은 한양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하고 드라마 지난 2017년 JTBC 드라마 ‘맨투맨’으로 데뷔했다. 이후 KBS2 ‘흑기사’(2017~2018) 등에 출연했다. 현재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조연인 모하니 역할로 출연 중이다.

■ 한지선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제이와이드컴퍼니입니다.
우선 배우 한지선씨와 관련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합니다.
당사는 매체 측의 사실 확인 요청이 있기 얼마 전 이와 같은 사실을 알게 되었고 정확한 사실 파악을 위해 본인에게 확인을 한 결과, 지난 해 택시 운전 기사 분과의 말다툼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보도 된 바와 같이 현재 본인에게 주어진 법적 책임을 수행하였으며, 앞으로 남은 법적 책임 또한 수행할 예정입니다.
한지선씨는 사건 경위를 떠나 어떠한 변명의 여지 없이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뉘우치며 깊게 반성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다시는 사회에 물의를 일으키지 않도록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또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깊은 반성과 사죄의 뜻을 전했습니다.
당사 역시 매니지먼트 회사로서 좀 더 철저하게 관리하지 못한 점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책임에 통감하고 있습니다.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개선의 필요성을 느끼고 이를 위해 회사 모든 임직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을 약속 드립니다.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전합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제이와이드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