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홍어, 국내산 참홍어 맞나? 수입산과 구별법 휴대용 분석장비로 확인
홍어, 국내산 참홍어 맞나? 수입산과 구별법 휴대용 분석장비로 확인
  • 전해영 기자
  • 승인 2019.05.28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수입산 홍어’ 또는 ‘가오리’를 ‘국내산 홍어’로 속여 판매, 부당이득을 취하는 행위를 방지하고자 유전자 분석법을 이용한 참홍어 진위 판별법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28일 식약처에 따르면, 유전자 진위 판별법은 비슷한 생김새로 육안으로는 구별하기 어려운 점을 악용해 값싼 원료를 비싼 원료라고 속여 판매하거나 조리‧가공에 사용하는 것을 뿌리 뽑기 위해 개발된 방법이다.

지난 2010년부터 2018년까지 총 262종의 유전자 판별법을 개발해 대게, 민어 등 유통 식품 진위 판별에 활용하고 있다.

이번에 개발된 참홍어 진위 판별법은 홍어류와 가오리류 각각이 가지는 고유의 유전자(DNA) 염기서열을 이용해 참홍어 인지 아닌지를 가리는 판별 방법이다.

특히 이번 판별법은 원료의 숙성 정도, 사용한 양념의 종류, 가공의 정도 등에 따라 분석 결과에 차이가 있을 수 있었던 기존 유전자 분석 방법을 개선해 회무침·탕·찜·삭힌 홍어 등 다양한 가공식품에도 쉽게 적용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휴대용 분석장비를를 이용하면  30분 안에 판별이 가능하다.

한편 이번 검사법을 이용해 시중에 유통 중인 홍어제품 26개를 조사한 결과, 국내산 홍어로 표시된 제품 16개 모두 ‘국내산 참홍어’로, 칠레·아르헨티나 등 수입산으로 표시된 제품 10개는 ‘노란코 홍어’ 등 외국산으로 확인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참홍어 진위 판별법이 대한민국 특허 등록이 완료됨에 따라 중소기업 기술이전 등을 통해 식품 위·변조 예방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Queen 전해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