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 토트넘·리버풀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각오 공개 “여기까지 왔으니…”
<손세이셔널> 손흥민, 토트넘·리버풀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각오 공개 “여기까지 왔으니…”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6.02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오늘) 새벽 4시(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와 리버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앞두고 토트넘 손흥민의 각오가 tvN <손세이셔널>에서 공개됐다.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은 지금의 손흥민이 있기까지 함께 해준 사람들을 초대해 한국 축구의 미래를 이야기하고, 강원도 소년에서 프리미어리거가 되기까지의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특집 다큐멘터리다. 만 26살 인간 손흥민의 솔직한 모습부터 월드클래스 축구 선수로 성장하기까지의 스토리를 그린다.

지난달 25일(토) 밤 9시 방송된 tvN 특집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 1회가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이 평균 4.2%, 최고 5.5%를 기록하며 아시아를 넘어 축구 종가 영국을 사로잡은 손흥민에 대한 관심을 증명했다.(닐슨코리아/유료플랫폼/전국기준)

tvN은 이와 함께 2일(내일)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와 리버풀이 펼치는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을 앞둔 손흥민의 각오가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과거에 토트넘에서 수비수로 명성을 떨친 ‘토트넘 직속 선배’ 이영표는 영상에서 “이번 시즌은 어땠냐”라는 질문을 던지고, 이에 손흥민은 “더할 나위 없다. 유럽 선수들 중에서도 챔피언스리그 결승을 뛸 수 있는 사람이 얼마나 있겠냐”라며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더불어 “지성이 형(박지성)이 결승전 뛸 때 나도 뛰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안 해봤다면 거짓말이다”라고 덧붙이며 축구 인생 첫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진출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또한 “여기까지 어렵게 왔으니 진짜 잘 준비해서 후회 없는 경기하겠다. 좋은 결과까지 얻어오면 좋겠다”라고 단단한 각오를 밝히며 다가오는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손흥민의 활약을 기대하게끔 만들었다.

이처럼 손흥민이 걸어온 길과 현재의 기록을 담아낼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은 앞으로 5주간 다양한 주제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2회에서는 프리미어리거 손흥민의 런던 라이프를 담아내 궁금했던 일상을 공개할 전망. 이어질 3회에서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 손흥민의 모습들이 집중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

또한 4회 방송에서는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위해 손흥민이 지나온 과정을 조명하고, 5회 방송에서는 토트넘 팬들이 손흥민을 사랑할 수밖에 없는 이유에 대해 밝힌다.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의 대미를 장식할 최종회(6회)에서는 손흥민과 축구 꿈나무들이 만나 열흘간 이어진 런던 축구 여행의 전부를 공개한다.

tvN 특집 다큐멘터리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 2회는 오는 6월 7일(금) 밤 11시 방송될 예정이며, 이후 매주 금요일 밤 11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한편 한국시간 2일 오전 4시 스페인 마드리드 메트로폴리타노에서 열리는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토트넘과 리버풀의 결승전 중계는 스포티비에서 맡는다.

스포티비는 당사가 보유한 다른 채널에 각기 다른 중계진을 배정해 듀얼 해설 중계할 예정이다.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V ON)에서는 이영표 특별 해설위원과 양동석 캐스터가 스페인 마드리드 경기장 현장에서 중계방송을 할 예정이다.

스포티비2(SPOTV2), 스포티비플러스(SPOTV+)에서는 장지현 해설위원과 김명정 캐스터가 서울 서초구 반포동 한강공원 세빛섬에서 열리는 스포티비 타임 단체 관람 행사에서 축구팬들과 함께 결승전을 실시간으로 지켜보면서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또 스포티비온2(SPOTV ON2)에서도 후반전을 시청할 수 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tvN <손세이셔널-그를 만든 시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