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삼성전자 ‘QLED 8K TV’ 중남미 시장 본격 공략…“초고화질 놀랍고 혁신적”
삼성전자 ‘QLED 8K TV’ 중남미 시장 본격 공략…“초고화질 놀랍고 혁신적”
  • 이광희 기자
  • 승인 2019.06.02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달 31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르네상스 호텔에서 삼성전자 주최로 열린 ‘QLED 8K’ 테크세미나에 참가한 업계 전문가가 패널 현미경으로 8K QLED 화질을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지난 달 31일(현지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르네상스 호텔에서 삼성전자 주최로 열린 ‘QLED 8K’ 테크세미나에 참가한 업계 전문가가 패널 현미경으로 8K QLED 화질을 살펴보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지난 달 30일(현지시간)부터 양일간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르네상스 호텔에서 'QLED 8K'를 주제로 한 테크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테크 세미나는 지역별로 영상·음향 분야 전문 매체와 업계 전문가들을 초청해 삼성 TV의 최신 기술과 서비스를 소개하고 참석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는 행사다.

특히 이번 중남미 행사에는 브라질, 멕시코, 칠레, 콜롬비아 등 역대 가장 많은 11개국에서 전문가들이 참석해 그 어느때 보다 높은 관심을 보였다.

칠레 메가TV의 호세 스타크 기자는 'QLED 8K'에 대해 "퀀텀닷과 8K 해상도가 구현하는 초고화질은 정말 놀랍다”고 호평했으며, 아르헨티나 라나시온 신문의 프랑코 리베로 기자는 "인공지능 기반의 퀀텀 프로세서로 저화질의 콘텐츠도 8K 수준 고화질로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 특히 혁신적"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지난 3월 멕시코를 시작으로 중남미 시장에 'QLED 8K'를 순차적으로 도입했으며, 하반기에는 라인업을 더욱 강화해 8K TV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IHS마킷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중남미 지역에서 2019년 1분기 금액 기준 38.6%의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