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해시, 신소득 스마일수박 첫 출하식 개최
김해시, 신소득 스마일수박 첫 출하식 개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14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는 신소득 스마일수박(망고수박)단지 조성사업으로 첫 수확한 수박 출하식을 13일 한림농협 딸기선별장에서 시와 농협 관계자, 작목반원 등 20명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했다.

시는 5,700만원을 지원했고 12개 농가에서 3,000만원을 자부담해 한림면 시산리에 스마일수박단지 6.5㏊를 조성했으며 전량 농협 계약재배로 농가 소득 향상과 안정적인 생산기반을 구축했다.

스마일수박은 일반 수박(8~10kg)의 절반(3~4kg) 크기여서 급속한 핵가족화로 대형 과일을 기피하는 소비패턴과 맞아 떨어진다. 또 수박 속이 망고처럼 노란색을 띄는 것이 특징이다.

당도 또한 일반 수박 10브릭스보다 높은 12브릭스가 나와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단지 내 12개 농가들은 지난해에 이어 올 상반기에도 딸기 수확을 마친 4월 초부터 간작기(어떤 농작물을 수확하고 다음 작물의 씨 뿌리기 전 채소 등을 심어 가꾸는 일)에 스마일수박을 재배해 1억6,000만원의 소득이 예상된다.

영농비용을 감안하더라도 농가당 1,000만원 이상의 추가 소득이 발생하는 것이다.

시 김우석 농산업지원과장은 “추가 소득 향상과 전량 계약재배로 안정적인 생산 기반을 구축할 수 있는 사업을 추가로 발굴해 생산비 상승과 농산물 가격 하락으로 힘든 농업 현실을 타개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김해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