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공주 유구섬유축제 매출 1억 원 넘겨…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
공주 유구섬유축제 매출 1억 원 넘겨…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18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주말 열린 제3회 유구섬유축제가 매출 1억 원을 넘기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한 몫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축제에서 섬유 관련 수입은 현장 판매액 4천만 원을 비롯해 원단개발 수주액 4천 9백만 원, 마케팅센터 매출액 1천 6백만 원 등 총 1억 5백만 원 상당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관내 20여개 섬유업체가 참여해 각 업체에서 생산하는 우수한 섬유제품과 개별 공장의 역사와 현황을 소개하는 홍보관이 운영돼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으며, 특히 유구인견 제품이 인기가 많았다.

김동찬 축제추진위원장은 “이번 축제는 하절기로 축제시기를 조정했고 프로그램 역시 이전 보다 변화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이면서 지난해와 달리 타 지역 관광객이 급증하여 섬유의 고장 유구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미진한 부분을 적극 개선해 유구 섬유축제만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3회 유구섬유축제는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이틀 동안 유구전통시장 광장 일원에서 지역주민과 관광객 등 1만 여명의 호응 속에 성황리에 치러졌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